불꽃놀이

 

혼돈미명의 봉쇄지대가 허물어지는 일이다

깊은 곳에 묻혔던 빛이 태어나는 일이다

밖의 , 세상 밖의 세상을 만나는 일이다

차마 뱉지 못한 , 불티 핑계삼아 터뜨리는 일이다

허나 개중 한숨처럼 꺼져버린 불티도 있으리니

어쩔 것인가

상공으로 타오르지 못한 시꺼멓게 숨죽은 그것은

누가 기억해 것인가

휘황찬란한 불꽃축제에 최면 걸린 군중의 눈이

타다 말고 스러진 불티를 있을 것인가

 

와글와글 환호성

만개한 불꽃 떠난 꽃술은 밑으로 내리고

 

하늘 복판에 놓인 달이 잠시 휘청거린다

가슴에 품었던 하나 소리없이 진다

發表迴響

你的電子郵件位址並不會被公開。 必要欄位標記為 *